미국 근대사진의 아버지, Alfred Stieglitz 2


Alfred Stieglitz와 Georgia O'Keeffe

SE3-TEXT { 미국 근대사진의 아버지, Alfred Stieglitz 2 } SE3-TEXT

SE3-TEXT { 안녕하세요 저번 시간에 미국 근대사진의 아버지라 불리어지는 Alfred Stieglitz의 예술가로서의 일생과 작품에 관해서 소개해드렸는데 오늘은 그의 뮤즈에 관한 이야기를 들려드릴까 합니다 그의 뮤즈는 바로 20세기 미국 미술계에서 가장 독보적인 존재라고 하는 Georgia O'Keeffe입니다 꽃과 사막의 화가라고도 불리어지는 Georgia O'Keeffe는 미국이 세계 예술의 중심이 되기 전인 20세기 초부터 유럽의 예술 사조에 영향을 받지 않는 미국인다운 그림을 그렸고 그만의 추상과 구상이 교차하는 작품은 20세기 가장 독창적인 화가로 자리잡았던 화가입니다 Georgia O'Keeffe의 작품은 이전에 동성갤러리 블로그에서도 소개해드린적이 있죠 단단하고 강렬한 그의 그림은 아래의 링크에서 확인해주세요 ! :) https://blog.naver.com/dongsungbang/220611364604 } SE3-TEXT

SE3-TEXT { 말로 그림을 설명하기보단 그림 스스로 말을 하게 해야한다 - Georgia O'Keeffe - } SE3-TEXT

SE3-TEXT {

} SE3-TEXT

SE3-TEXT { Alfred Stieglitz에게 Georgia O'Keeffe는 완벽한 뮤즈이자 피사체였다고 합니다 그래서 그의 작품 중 수백 장이 오키프를 찍은 사진이었습니다 오키프를 담은 그의 작품들을 보다보면 그는 주로 오키프의 얼굴이나 손을 확대해서 찍기를 즐겼던 것을 알수있습니다 그의 사진 속 당차보이는 오키프의 모습이 굉장히 아름다워 보이는것 같아요 보통 연인들은 서로에게 가장 훌륭한 사진가와 피사체가 되어준다고 하는데 그 이유는 애정을 가지고 연인을 관찰하다 보면 어떤 모습이 가장 그답고 예쁜지 알기 때문에 아름다운 작품이 자연스럽게 탄생한다고 합니다 거기다 꾸며지지 않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사진가 앞이기 때문이겠죠 그래서인지 오키프가 담긴 사진들은 자연스러우면서도 더욱 돋보이는것 같아요 } SE3-TEXT

SE3-TEXT { 그들의 인연은 그가 그의 친구를 통해서 오키프의 작품을 보게 되면서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그는 오키프의 그림을 보자마자 이제야 제대로 된 여류화가가 나타났다고 말하며 오키프의 허락도 받지 않은채 자신의 화랑에 전시를 하게된 것이죠 이에 당황스러웠던 오키프는 그것에 대해 항의를 하기 위해 뉴욕으로 가게되고 그렇게 그들의 첫만남이 이루어졌다고 합니다 그가 열었던 전시를 계기로 오키프는 세상에 이름을 알리게 되었죠 } SE3-TEXT

SE3-TEXT { 하지만 혹자는 오키프에게 있어 그는 애증의 존재였다고 합니다 오키프를 처음 만났을 때 그는 이미 결혼을 한 상태였고 연인이 된 사실이 알려지자 사람들은 오키프의 작품을 작품으로 보지 않고 그 속에서 관능만을 찾으려고 했기 때문이죠 또 그가 공개한 오키프를 담은 전시회는 오키프에게 오히려 안 좋은 평판을 더해 주었습니다 그의 작품이 알려지는게 곧 오키프 그와 그의 작품이 알려지는 것이기도 했지만 오키프는 굉장히 독립적인 여성이었기 때문에 그런 평판들에 대해서 굉장히 괴로워했을 것이라고 합니다 } SE3-TEXT

SE3-TEXT { 하지만 이후 그들은 결혼하게 되면서 서로의 예술활동을 응원해주고 지지해주는 동반자가 되었고 오키프는 세상의 편견을 넘어선, 여성성에 한정되지 않은 예술가로 자리매김하게 되었습니다 그들은 여러가지 힘든 일들을 겪었지만 그럼에도 그에게 가장 영감을 주었던 '뮤즈'는 오키프였다고 합니다 } SE3-TEXT

SE3-TEXT { 미국 근대사진의 아버지 Alfred Stieglitz와 20세기 가장 독창적인 예술가 Georgia O'Keeffe 훌륭한 예술가, 세기의 만남 뒤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그들의 이야기가 흥미롭네요 나이를 먹어갈수록 순간 순간 나의 모습을 기록하는것이 새삼 중요하다는 생각이 들어요 지나간 시간은 돌아오지 않으니까요 ! 이웃님들도 오늘부터 꾸며진 나가 아닌 진짜 '나'의 모습을 하루에 하나씩 사진으로 남겨두는것이 어떠세요 ? :) } SE3-TEXT

SE3-TEXT { } SE3-TEXT

SE3-TEXT {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동성갤러리 큐레이터 변예진 Reference: wikiart.org wikipedia.org terms.naver.com

추천 게시물
게시물 게시 예정
다음에 다시 확인해주세요.
최근 게시물
보관
태그 검색
공식 SNS 페이지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Basic Square

 

©  by Dongsung Gallery. ALL RIGHTS RESERVED

Tel. +82 (0)2 723 6577   E-mail. artlove21@naver.com   Adress. 서울특별시 종로구 인사동길 20-3

Link